바로가기 목록

보도자료

제4유형
보도자료 상세보기 - 제목, 원문, 내용, 게시일, 작성자 정보 제공
[보도]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농업가치사슬개발” 주제로 워크숍 개최
2105
원문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농림축산식품부, 아시아개발은행,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농업가치사슬개발”주제로 워크숍 개최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김창길 원장)은 농림축산식품부, 아시아개발은행(ADB; Asian Development Bank)과 함께 7월 31일 서울대학교 윤대섭 그랜드 컨퍼런스룸에서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농업가치사슬개발’이라는 주제로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에는 서울대학교 농업생명과학대학(이석하 학장)과 방글라데시농업대학교(총장 Dr. Lutful Hassan)도 후원기관으로 참여했다.


이번 워크숍은 정부의 신남방정책 기조에 따라 아세안 지역 협력강화를 위해 아시아-태평양 지역 및 국제농업개발협력에 대한 전문성을 지닌 아시아개발은행과 농림축산식품부 간의 향후 협력사업에 대한 논의를 위해 개최했다.


김창길 한국농촌경제연구원장은 개회사를 통해 “2050년 세계인구는 약 97억 명으로 증가하고, 이를 부양하기 위해서는 식량생산이 현 수준보다 약 70% 늘어나야 할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에 녹색혁명에 버금가는 농업기술개발과 혁신적인 변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산업 4.0(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농업분야에도 지식집약적인 하이테크 기술이 필요하지만, 현재는 이를 개발하여 적용할 수 있는 인재가 부족한 실정으로 첨단 농업기술 교육과 훈련에 대한 획기적인 투자와 개혁이 요구된다”고 주장했다.


오전에는 글로벌하이테크 농업대학 설립에 대한 깊은 논의가 이루어졌다, ADB의 나성섭 국장은 아시아지역의 농업관련 공무원, 지도자, 농민 등을 양성하는 글로벌 하이테크 농업대학을 한국에 설립하자고 제안했다. 방글라데시 농업대학교 하산(Lutful Hassan) 총장은 현재 방글라데시 농업대학교의 설립목적과 운영방향 등에 대해서 발표했다. 방글라데시 농업대학교는 아시아개발은행의 자금 지원으로 설립된 교육 및 연구기관으로 농업분야의 공무원, 지도자를 양성하고 있다.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행정지원단장인 임정묵 연구부처장은 서울대학교에서도 글로하이테크 농대의 설립에 깊은 관심을 갖고 협력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전했다.   

 

오후에는 농림축산식품부와 아시아개발은행 간의 협력사업인 “아태지역 개발도상국들의 농업가치사슬개발(Agricultural Value Chain Development in Selected Asian Countries)”을 위한 향후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아세안 국가와의 농업·농촌분야 협력 강화를 위해 ADB와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해 오고 있다. 2018년부터는 필리핀, 미얀마, 파키스탄,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태평양지역 국가들이 직면하고 있는 농업·농촌문제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 정일정 국장은 농업 ODA는 농업 가치사슬분석을 바탕으로 하는 지속가능한 사업이 필요함을 강조했고, ADB의 아크말시릭 국장은 인도네시아, 미얀마, 파키스탄, 필리핀의 농업가치분석 사례의 진행과정을 제시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 국제농업개발협력센터 김종선 박사는 농림축산식품부의 가치사슬분석을 바탕으로 하는 카펙스(KAPEX) 프로그램에 대해서 설명했다. 고려대학교 임송수 교수와 강원대학교의 이대섭 박사는 한국의 가치사슬개발 사례에 대해서 각각 발표했다.

작성자 대외협력팀

맨위로